본문영역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

오늘의 생활정보

  • 트위터에 본문공유
  • 페이스북에 본문공유
  • 블로그에 본문공유
  • 프린트
  • 폰트크게
  • 기본 폰트 크기로
  • 폰트 작게
  • 주소복사

오늘의 식품안전 생활뉴스를 제공합니다.

오늘의 식품안전 생활정보 게시판 상세내용의 제목, 등록일, 국가, 정보구분, 조회수, 정보원, 내용, 첨부파일에 대한 정보가 기재된표
제목 독일, 소비재 중 건강 위험 등 관련 설문조사 결과 과불화화합물 인지율 낮은 것으로 나타나
등록일 2024-07-11 수집일 2024-07-10 조회수 13
URL 참조 URL보기 *상세 내용은 참조 URL을 참고하십시오.
내용 독일 연방위해평가원은 소비자를 대상으로 '소비재에 포함된 건강 위험 요소' 등에 관한 설문조사를 진행하였다.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았다. 
- '과불화화합물(PFAS)'에 대해 들어본 적이 없다고 응답한 답변자 비율은 60%에 달했다. 한편, 인지율이 가장 높은 건강/소비자 분야 위험 요소는 '식품 중 미세플라스틱'과 '전자담배'였으며 각각 95%의 인지율을 보였다. 그 다음으로는 '유전자변형식품'이 93%, '항생제내성'이 92%를 차지했다.  
- 소비자에게 가장 우려되는 건강 위험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28%는 '바람직하지 않은 물질', 19%는 '플라스틱', 13%는 '당류·지방·염분과 같은 특정 영양소', 11%는 '건강하지 않은 라이프스타일'이라고 응답했다. 
 
(*) 설문조사 결과 원문: https://www.bfr.bund.de/cm/350/bfr-verbrauchermonitor-02-2024.pdf
첨부파일